전립선질환

단전의 힘 전립선 구조 및 기능 전립선비대증 전립선염 전립선과 야간뇨 튼튼마디 전립선 치료 치료기간과 생활요법 전립선 자가 진단 전립선의 한의학적 소견 튼튼마디 공진단
 > 전립선질환 > 전립선과 야간뇨
메인이미지

밤새 화장실을 2~3번 심지어 5~8회까지 가야 한다면?

전립선질환(전립선비대증, 전립선염)은 배뇨장애, 소변을 자주 보는 빈뇨, 자다가 깨서 보는 야간뇨, 한참을 서 있어야 비로소 나오는 지연뇨, 소변을 본 후 덜 본 듯한 잔뇨감에서부터 회음부, 하복부의 통증이나 불쾌감, 골반통, 배뇨통, 혈뇨 등의 증상이 나타나고 심지어 성기능장애까지 유발하여 삶의 질을 떨어뜨립니다. 어느 증상이건 불편하고 괴롭긴 마찬가지지만, 특히 야간뇨가 가지고 있는 문제점은 심각합니다. 야간뇨는 단순히 ‘자다 깨야하니 불편하다’는 정도를 넘어서기 때문입니다.

야간뇨의 심각한 문제점을 직시하기 위해 우리의 일상을 잠시 돌이켜보시죠. 우리는 아침에 눈을 떠서 하루 종일 활동하게 됩니다. 낮 시간 동안 많은 생각을 하며, 팔다리를 움직이며 육체적 활동도 이어집니다. 그 과정에서 음식도 섭취하며 대소변도 배설하게 됩니다. 아침에 눈뜬 후 자기 전까지를 비유하면 쉼 없이 돌아가는 공장과 같습니다. 그렇게 쉼 없는 하루의 일과가 끝나고 밤이 되어 잠자리에 들어 깊은 잠에 들면 비로소 공장의 전원은 내려지고 휴식을 취하게 됩니다. 깊은 잠을 통해서는 오로지 생명유지에 필요한 기초대사만 이루어지면서 하루의 피로를 풀게 되고 내일 다시 활동할 수 있는 힘을 얻게 됩니다. 낮에는 에너지를 소모하고 밤에는 수면을 통해 에너지를 비축하는 것입니다.

전립선과 야간뇨

야간뇨를 단지 전립선, 방광을 위시한 배뇨기관의 문제로 삼을 일이 아닙니다.
2~3회, 심지어 5~6회의 야간뇨는 수면의 질을 현저히 떨어뜨려 수면장애뿐만 아니라 다음날 전신피로로 이어지고 각종 질환의 숨은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나이가 들면 깊은 잠을 들지 못하고 수면의 질이 나빠진다고 하는데, 나이가 아니라 야간뇨가 수면 장애의 직접적인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그동안은 의학적으로 야간뇨에 대한 뚜렷한 대책이 없었습니다. 그러나 한의학적 시각에서 본다면 야간뇨 뒤에는 전립선이 있고 전립선 뒤에는 단전의 원기부족이 있습니다. 튼튼마디 연구진의 연구 결과로 단전을 강화시키는 보법을 통해 전립선의 기능을 개선하면 야간뇨의 횟수가 현저히 줄어드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흔히 말하기를 “잘 먹고 잘 배설하고, 잘 자야” 건강하다고 합니다. 야간뇨는 수면 장애를 유발하고, 전신 피로의 원인이 되며, 각종 질병을 일으킵니다. 단순한 배뇨장애가 아니라 100세 시대의 건강을 위협하는 적신호라 할 수 있습니다. 야간뇨는 단전의 원기보강이 답입니다.

지점안내 주치의상담 전화상담예약 진료예약 카톡상담

튼튼마디한의원 네트워크

강남점

02-563-0888

노원점

02-939-7888

목동점

02-2604-7988

분당점

031-709-7582

수원점

031-222-7081

안양점

031-381-9888

일산점

031-924-7588

대전점

042-477-0081

대구점

053-742-3288

부산서면점

051-744-5888

창원점

055-275-0707

광주점

062-364-8899

제주점

064-753-1616

인천점

032-721-8275

개인정보취급방침